내용 보기
제목 안전놀이터www.junvip018.com
작성자 박찬호
조제 모리뉴 감독의 토트넘 안전놀이터<https://www.junvip018.com>안전놀이터 홋스퍼는 토토사이트<https://www.junvip018.com>토토사이트 어떤 모습일까. 주말 웨스트햄전에서 처음 공개되는 라인업을 예상하기 바쁜 가운데 손흥민의 자리는 유지될 것이란 전망이다.

토트넘은 오는 23일(이하 한국시간) 영국 런던스타디움서 웨스트햄과 2019/2020 프리미어리그(EPL) 13라운드를 치른다. 모리뉴 감독의 토트넘 데뷔전이다.

토트넘은 하루 전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과 결별하고 모리뉴 감독을 선임했다. 벌써 팀 훈련을 진행하며 모리뉴 감독의 토트넘 생활이 시작됐다. 잠시 후 있을 취임 기자회견을 통해 더욱 자세한 자신의 생각을 밝히겠지만 그동안 모리뉴 감독의 전술 색채를 바탕으로 웨스트햄 선발 라인업을 예측하고 있다.

영국 "데일리스타"는 4-2-3-1 포메이션으로 틀을 잡은 것 같다. 골키퍼는 선택의 여지가 없다. 위고 요리스가 부상인 만큼 파울로 가자니가를 예상했다. 문제인 수비에 대해 "모리뉴 감독은 토비 알더베이럴트의 팬이다. 그의 짝으로 다빈손 산체스가 유력해보이고 풀백은 수비적인 면을 우선하기에 에릭 다이어와 벤 데이비스가 나설 것"이라고 꼽았다.

중원은 탕귀 은돔벨레와 무사 시소코가 서고 공격형 미드필더로 델레 알리를 전망했다. 왼쪽은 당연히 손흥민의 자리다. 이 매체는 "모리뉴 감독은 윙어가 측면서 중앙으로 파고드는 컷인 플레이를 좋아한다. 손흥민이 왼쪽 자리를 유지할 것"이라고 설명했다.

루카스 모우라가 공격 한 자리를 차지하며 다시 기회를 받을 것으로 예상한 이 매체는 최전방 공격수로 해리 케인을 택했다.
토트넘 홋스퍼의 새 사령탑 조세 무리뉴 감독의 영입 후보로 6명의 선수가 거론됐다.

토트넘은 지난 20일(한국시간)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의 경질을 발표했다. 같은 날 무리뉴 감독이 선임이 발표하며 발 빠르게 지도자 교체를 감행했다. 이로써 무리뉴 감독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지휘봉을 내려놓은 후 약 1년 만에 다시 감독직에 복귀했다.

무리뉴 감독은 현재 프리미어리그(EPL) 14위로 처진 토트넘을 4위로 끌어올려야 하는 과제를 안고 있다. 또한 겨울 이적시장이 다가오면서 자연스럽게 무리뉴 감독이 새로 영입할 선수들에 대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.

영국 `데일리 메일`은 21일(한국시간) 무리뉴 감독이 영입을 고려할 6명의 선수를 지목했다. 이 매체는 "토트넘은 지난 여름 이적시장 막바지에서 파울로 디발라의 영입을 추진했다. 여전히 크리스티안 에릭센이 자유 계약으로 떠날 가능성이 있기에 디발라는 토트넘의 우선순위로 남아있다"고 보도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