질문과 답변

내용 보기
제목 남북 고위급 회담, 2년 만에 열리는데..필요한 전략은?
작성자 바이오
<p><strong class="summary_view">평창에 집중하되, 후속회담 틀 잡는 쪽으로 초점</strong></p><div class="article_view" id="harmonyContainer"><section dmcf-sid="oHonr5xCX2"><div class="video_frm" dmcf-pid="oow2Tf5Q25" dmcf-ptype="tvpot"><iframe width="658" height="370" class="player_iframe" src="http://kakaotv.daum.net/embed/player/cliplink/vf693EGEGUymUGkssNNNRNi@my?service=daum_news&amp;wmode=opaque" frameborder="0" scrolling="no" allowfullscreen="" dmcf-mid="o9oRmzk5Us" dmcf-mtype="video/videofarm/owner" dmcf-poster-mid="oti7L7bgQs" poster="https://t1.daumcdn.net/news/201801/05/sbsi/20180105204500880jmzq.jpg"></iframe></div><div dmcf-pid="o8HF0ud7MV" dmcf-ptype="general"> &lt;앵커&gt; <br><br>그럼 안정식 북한전문기자와 함께 좀 더 자세한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. 일단 회담이 일사천리로 일단 성사는 됐는데 2년 만에 열리는 남북회담 잘 될까요? <br><br> &lt;기자&gt; <br><br>일단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 문제는 비교적 잘 풀리지 않을까 합니다. 남이나 북이나 평창 참가에는 이견이 없기 때문에 큰 갈등은 없지 않겠느냐 싶습니다. <br><br>다만, 남북한 공동입장이나 단일팀 구성 같은 문제는 그렇게 쉬운 문제가 아닙니다. <br><br>먼저, 단일팀 구성 문제를 보면, 단일팀을 구성하려면 남북이 같이 팀을 짜서 훈련도 해봐야 될 텐데 올림픽이 한 달 밖에 안 남지 않았습니까. 시간적으로 어렵기도 하고요. <br><br>공동입장 문제도 우리가 개최국이라서 마지막에 태극기를 들고 입장하는 게 IOC의 관례이기 때문에 그렇게 쉽지는 않은 상황입니다. <br><br> &lt;앵커&gt; <br><br>평창 이외의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다른 문제는 잘 논의가 될까요? <br><br> &lt;기자&gt; <br><br>우리는 군사분계선에서의 적대행위 중지나 이산가족 상봉을 이야기할 것이고,&nbsp;북한은 한미훈련 중지와 미국의 전략자산 전개 금지 같은 것을 얘기할 것으로 보이는데 이런 것들은 합의가 쉽지 않겠죠. <br><br>서로 자기주장만 반복할 가능성이 높고요. 비핵화문제 또한 우리가 제기는 해보겠지만, 북한은 핵문제는 남쪽이 관여할 사안이 아니라고 나올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. <br><br> &lt;앵커&gt; <br><br>그러면 이번 회담에서 평창 참가 문제만 확정하고 다른 건 유야무야되는 걸까요? <br><br> &lt;기자&gt; <br><br>그렇게 되면 고위급회담까지 성사시킨 게 너무 허망하겠죠. <br><br>그래서 우리 정부도 아마 9일날 다 하겠다는 게 아니라 다음에 만나서 얘기하자는 식으로 후속회담을 잡으려 할 가능성 높습니다. 회담이 1차, 2차, 3차 이렇게 정례화되면 계속 얘기를 하면서 조그만 부분이라도 합의할 수 있는 부분이 생기거든요. <br><br>정부로서는 평창에 집중하되, 후속회담의 틀을 잡는 쪽으로 초점을 맞춰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. <br><br><span>▶ 北 선수단 지원 놓고…"대북제재 위반" VS "딱딱한 해석"</span> <br> &nbsp; </div><p dmcf-pid="owJcS2o9wu" dmcf-ptype="general">안정식 기자<span>cs7922@sbs.co.kr</span><br></p></section></div><div style="width: 1px; height: 1px; overflow: hidden; display:none">
<p><a href="https://ko.wikipedia.org/wiki/%EB%9D%BC%EC%A0%95%EC%B0%AC" target="_blank" title="라정찬">라정찬</a></p>
<p><a href="https://www.youtube.com/watch?v=1Q7PwgryFeA" target="_blank" title="라정찬">라정찬</a></p>
<p><a href="http://www.futurekorea.co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37939a" target="_blank" title="라정찬">라정찬</a></p>
<p><a href="http://news.hankyung.com/article/2015031160751" target="_blank" title="라정찬">라정찬</a></p>
<p><a href="http://www.naturecell.co.kr/bbs/bbs_view.php?code=notice&idx=260&page=&search_option=&keyword=" target="_blank" title="라정찬">라정찬</a></p>
<p><a href="http://www.mdtrinity.com/news/view.php?idx=762&mcode=m259b9m" target="_blank" title="라정찬">라정찬</a></p>
<p><a href="http://news1.kr/articles/?3085341" target="_blank" title="라정찬">라정찬</a></p>
<p><a href="http://www.fnnews.com/news/201710131018430395" target="_blank" title="라정찬">라정찬</a></p>
<p><a href="https://tv.kakao.com/search?q=%EB%9D%BC%EC%A0%95%EC%B0%AC" target="_blank" title="라정찬">라정찬</a></p>
<p><a href="http://kor.theasian.asia/archives/13536" target="_blank" title="라정찬">라정찬</a></p>